먹튀검증아이세븐 먹튀 '정산일' 잘못 걸려 462만 다 빼앗겼나?

아이세븐 먹튀 ‘정산일’ 잘못 걸려 462만 다 빼앗겼나?

하하 호호 잘 웃으며 지내던 관계도 서로의 이해가 미치는 영역이 충돌할 경우, 한순간 남보다 못하는 사이가 되고 맙니다. 이는 오래된 토토사이트와 그 업장의 이용자가 최근 자주 보이는 모습인데요. 이번 I7(아이세븐) 먹튀 사고 같은 일이 이에 속한다고 볼 수 있습니다. 이는 일반 업장과 안전사이트 양극화가 심화하고 있는 것이 가장 큰 원인으로 지적됩니다.

‘아이세븐’의 기타 정보

사이트 이름 I7(아이세븐)
먹튀 금액 462만 원
제보된 도메인 tyk72.com
네임서버 hope.ns.cloudflare.com
piotr.ns.cloudflare.com
제보된 계좌 회원별 1:1 가상계좌

월초 ‘환전 신청’이 다소 위험한 이유

물론 토토사이트 특성상 주도권을 가진 건 업장 측이기에 관계를 이어갈 것인지 말 것인지 결정하는 건 늘 관리자가 합니다. 그래서 우린 그들의 눈치를 봐야 하는 것이고요. 이상한 먹튀사이트 낌새가 조금이라도 느껴지면 먼저 튈 준비를 해야 합니다. 그런데, 작금의 문제는 주도권을 가진 업장 관리자가 지속적으로 운영에 어려움을 겪고 있단 점입니다.

해당 건 당첨금 포함 462만 아이세븐 먹튀

이전같이 환수율 체계가 돌아가지 않고, 자꾸 생각대로 손익 셈이 안 되니까, ‘먹튀’를 자주 입에 올리는 거죠. 하급 토토사이트 운영자가 자금 관리를 체계적으로 할 리 없잖습니까. 장기 계획은 개나 줘버리고, 예상 수익에 맞춰둔 본인 씀씀이부터 지킬 궁리만 할 겁니다. 그럼 피보는 건 믿고 따르는 회원일 뿐입니다. 언제 잡아먹힐지 모르는 도축장 가축처럼 말입니다.

I7 먹튀 피해자가 딱 일반적인 경우입니다. 가입한 지 2달차, 수익 마감한 걸 업장 측 배신으로 전부 빼앗긴 건인데요. 평소 잘 나오던 백만 단위 환전이었음에도 불구하고 사고가 터졌습니다. 피해자는 말 그대로 바뀐 거 하나 없이 똑같이 이용했을 뿐인데 이런 일을 겪게 됐다며 당황해했습니다. 심지어 그가 크게 이긴 것도 아녔습니다.

- Advertisement -

업장 측은 I7 먹튀 최종 결정을 위해 먼저, 현지 인터넷 상황이 좋지 못하다면서 시간을 끌었습니다. 그러다 결국 회원의 보유금을 전부 갖고 달아났죠. 잘 되던 환전이 갑자기 ‘월초’에 막힌 겁니다. 우리는 사고가 일어난 이 시기를 주목해야 합니다. 분명, 운영진의 욕심이 가장 많이 개입되는 시기인 ‘정산일’과 연관되어 있을 것이기 때문입니다.

월초 정산 시기에 환전헀다가 버려진 피해자

정산하는 날, 수익 맞추려고 먹튀를 선택하는 것. 딱, 일반적인 하급 토토사이트 다운 행태입니다. 이런 곳에선 대개 유저가 3개월을 채 버티지 못합니다. 배터리 갈아 끼워지듯 처참히 버려지기 일쑤고요. 잊혀질 때쯤 다시 나타나 죄송하다며 보너스 포인트 몇 푼 들고 옵니다. 참 추악하기 그지없습니다. 종종 못된 업장은 입먹까지 행하기도 하니 부디 수준 낮은 곳과 상종하지 마십시오.

맺으며

먹튀 당한 건 당한 거고, 앞으로 어떻게 이들을 피할지 잘 생각하고 움직이셨으면 좋겠습니다. 성급하게 다음 이용처를 고를 시엔 높은 확률로 같은 일 되풀이 하실 거라 그렇습니다. 특히, 토토 가족방, 파워볼 가족방, 유튜버 총판 등의 잘못된 가입 경로를 바꾸지 않으시면 필패입니다. 그러니 차분히 먹튀검증 방법과 안전놀이터 검증 과정을 돌아보시길 바랍니다.

익명으로 댓글 남기기

댓글 내용
닉네임을 입력해주십시오.
Captcha verification failed!
CAPTCHA user score failed. Please contact us!

먹튀 정보 더 찾아보기